PET |
암호걸린 '고양이' 사진 공유해 사이트 마비 "어떤 사진이길래?"
2020.04.22 8:30 AM

한 유튜버가 자신의 채널에 출연하는 고양이 사진을 온라인에 공유했다가 서버가 마비됐다.

지난 20일 유튜버 ‘haha ha’가 자신의 채널에 ‘고양이 사진 공유하지만 공짜는 아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haha ha’는 양어장 주변에 살아가는 길고양이들을 반려동물처럼 보살피며 함께한 일상을 채널에 공개해 65만 구독자를 보유한 인기 유튜버다.

영상 제목 그대로 공유 사이트에는 암호가 걸려 있었다. 그는 해당 영상에서 등장하는 고양이의 울음 소리 횟수와 특정 고양이가 등장했던 지난 영상의 제목 글자수를 퀴즈로 냈다.

비밀번호를 알아낸 사람들이 사진 공유 사이트에 접속했지만, 사람이 많이 몰려 서버가 다운됐다.

이에 사람들은 ”내가 비밀번호 틀린 줄 알고 무한 반복 중이었다. 알고 보니 사이트가 터진 거였다. “라며 사진을 공유받지 못해 아쉬움을 보였다.

반면 사진을 내려받은 사람들은 ”사진 대박이에요. 영상으로 보는 것과 비교가 안됩니다. 화보집 내야 할 듯 합니다“라며 기뻐했다.

이를 본 haha ha는 ”접속량이 많아 에러가 나고 있습니다. 다음에 다른 방법으로 사진 공유해야 할 것 같습니다“라며 다음을 예고했다.

김유리 기자 ur4226@influencernews.kr

저작권자 ⓒ 인플루언서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는 인플루언서닷컴에서 제공하며 본지의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

▲ 당신만 안 본 뉴스

반려견 눈에 발견된 ‘이 것’ 때문에 응급실 달려간 유튜버

3억짜리 '벤틀리' 파손 당한 운전자 "수리비 5천만원 예상, 선처 없다" (영상)

유튜브서 영구 퇴출 당했던 '윾튜브'가 맛집 탐방 콘셉트로 다시 돌아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