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RY | 스토리
전국노래자랑서 인기상 네 번이나 수상한 유튜버, "노하우 알려드릴게요" (영상)
2020.04.07 11:53 AM

한 여성 유튜버가 자신을 사칭한 여성의 존재와 전국노래자랑 예선전에 뽑히는 노하우를 공개했다.

유튜버 이라이라경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전국노래자랑 관련 해명합니다’ 제목의 영상을 업로드했다.

이라경은 자신에게 지인들이 사칭범이 있다는 연락을 받고 해명하게 됐다며 전국노래자랑 프로그램 일부를 공개했다.

영상에서 한 여성이 전국노래자랑 무대에서 ‘세상은 요지경’ 노래에 코믹한 댄스를 추고 있었다.

이라경은 “저 여성은 제가 맞습니다”라며 자신임을 밝혔다. 또 “제가 가장 많이 받은 상은 어머니의 ‘밥상’다음으로 전국노래자랑 인기상 4번을 받았기 때문에 세 번의 흑역사가 앞으로 더 남았다”라고 설명했다.

설명에 따르면 전국노래자랑 프로그램에서 앞으로 세 번이나 더 모습을 보일 예정이라는 것.

그녀는 담담하게 전국노래자랑 출연 고백과 함께 노래를 못해도 본선에 뽑힐 수 있는 노하우를 공개했다.

무반주로 진행되는 예심에서는 당당한 태도로 가사에 맞는 안무 표현과 표정 연기가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자신이 무대에서 불렀던 ‘세상은 요지경’ 노래를 부르며 우스꽝스러운 표정과 몸동작을 구사했다.

영상을 본 사람들은 “사칭범이라고 묻는 것 자체가 두 번 죽이는 거 아니냐”, “제목은 해명한다더니 내용은 전국노래자랑 꿀팁이네”, “진짜로 티비에서 이라경 닮았다고 생각했는데 당신이었군요”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금동준 기자 ssi4370@influencernews.kr

저작권자 ⓒ 인플루언서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본 기사는 인플루언서닷컴에서 제공하며 본지의 편집 방향과는 무관합니다.>

▲ 관련기사 

"쌩얼에 엽기적인 표정까지" 유튜브서 마음 놓고 망가져 전성기 맞이한 고은아

"확진자 없다는 말 믿지 마세요" 유튜버 진상처리반, 코로나19 사태 속 도쿄 근황 공개

봄철만 먹을 수 있다는 실치회, 어떤 맛일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