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조림 좋아하시죠? 보관이 편리할 뿐만 아니라 유통기한도 길어서 많은 사람들이 찾는 식품인데요. 일본의 통조림 제조업체가 치킨 통조림을 개발해 화제입니다.



호테이라는 이 회사는 1970년 닭꼬치 통조림을 개발해 지금까지 8억 7천만 개를 판매했습니다. 이 회사의 간판 제품인 셈이죠. 거의 50년 만에 치킨 통조림을 낸 회사는 '제2의 간판 상품'이라고 자신하고 있다는데요.



물론 갓 튀겨낸 치킨처럼 바삭한 맛을 느낄 수는 없습니다. 통조림에 담으면 아무래도 치킨 본연의 바삭함은 사라지고 눅눅해질 수밖에 없는데요.


이에 회사 측은 "갓 튀긴 바삭바삭한 식감은 아니지만 도시락에 넣은 치킨 조각과 비슷한 정도로는 만들었다"고 자신했다고 합니다.


간장맛, 데리야키맛, 칠리맛 등 3가지 맛을 즐길 수 있는 데다 보관 기간도 2년이나 된다는 장점도 있고요. 가격은 200엔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