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잡지 '주간 플레이보이' 2019 년 표지 주인공은 여배우 이마다 미오가 장식했었다는데요.



그녀는 2018 년판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얼굴 100 인'에 선정 된 인물이랍니다. 드라마에도 연이어 출연하면서 인기도 가파르게 상승하고 있다는데요.



이마다 미오는 1년간 가장 검색수가 급상승한 인물을 시상하는 'Yahoo! 검색 대상 2018'에서도 배우 부문 상을 수상했답니다.



고등학교 2 학년인 16 살 때 후쿠오카의 텐진에서 스카우트되면서 연예계 생활을 했다는데요.



스포츠 신문, 주간지 등 미디어에서는 '후쿠오카에서 가장 귀여운 소녀'로 불리며 소개되기 시작했답니다.



157cm에 A형 이라는 이마다 미오. 일본 매체들은 올해도 미오 선풍은 계속될 것으로 전망했다네요.


미국, 일본 프로야구 휩쓴 'AXF목걸이'의 정체?..."운동 할 때 필수"


미국, 일본 프로야구를 좋아하는 팬이라면 선수들 목에 걸린 목걸이를 종종 발견했을텐데요. 이 목걸이의 정체가 뭐길래 하나씩 목에 걸고 있는걸까요?


주니치 드래곤스 마쓰자카 다이스케, 뉴욕 양키스 다나카 마사히로, 요미우리 자이언츠 사카모토 하야토 등이 대표적인 선수들인데요. 최근엔 국내 프로야구 스타들 중에도 이 목걸이를 착용한 모습이 목격되기도 했답니다.


그것은 바로 'AXF 목걸이'라고 하는데요. 일본 테이코쿠 제약사가 개발한 집적 기능성 미네랄 결정체(IFMC)로 만들어진 것이라고 합니다.


집적 기능성 미네랄 결정체가 인체에 미치는 작용이 있다는데요. 혈관 내부에 있는 화학전달물질을 증가시켜서 혈관을 넓히고 혈액순환을 촉진시켜 준답니다. 보다 중요한건 'IFMC'가 운동능력이나 자세제어에 탁월한 효과가 있다는 것이죠. (구매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