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그스름 하고 촉촉한 입술은 이성을 끄는 매력 포인트이기도 하지만 당신이 건강하다는 사실을 나타내는 신호라는데요.

반면 핏기없이 창백하다거나 가뭄이 생긴 것처럼 갈라진 입술은 건강에 이상이 생겼다는 경고일 수도 있답니다.

입술에 7가지 적신호들이 나타난다면 가볍게 넘기지 말고 약해진 건강을 돌보도록 하는게 좋다네요.

1. 핏기없이 창백한 입술

혈액 내 헤모글로빈 수치가 낮아지거나 비타민 B12와 엽산이 부족해 빈혈이 생기면 입술에 핏기가 사라지고 흐릿한 색을 띠게 됩니다.

2. 물집이 생긴 입술

몸의 면역 기능이 떨어져 신체 내부에 존재하던 헤르페스 바이러스가 물집 형태로 나타난 것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3. 트고 갈라진 입술

위장에 열이 많으면 입술이 심하게 트고 갈라지는 증상이 나타나므로, 열을 내려주고 비타민 B2 등 충분한 영양분을 공급할 필요가 있습니다.

4. 주변에 뾰루지가 생긴 입술

방광 혹은 자궁이 약해진 상태로 인중의 색이 어둡고 탁해지기까지 했다면 방광염, 생리불순 등이 동반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5. 빠짝빠짝 마르는 입술

입술이 지나치게 마른다면 간에 무리가 갔다는 신호로 볼 수 있습니다. 최근 긴장해야 하는 일이 잦았거나, 과도한 스트레스를 받진 않았는지 되돌아봅시다.

6. 껍질이 벗겨지는 입술

장에 소화를 돕는 유산균과 박테리아가 부족하면 입술 껍질이 벗겨지는 경우가 있습니다.

7. 보랏빛이나 푸른빛을 띠는 입술

입술은 피부가 얇아 혈액이 바로 비치기 때문에 몸속 혈액이 탁해질 경우 바로 색의 변화가 나타납니다.

(출처 : 유튜브=파워랭킹코리아)